언론보도

한양대학교박물관을 소개합니다.
[모두다인재] 한양대, 12일 역사관 개관
박희주 조회 787 댓글 0 2015-12-15
한양대학교(이사장 김종량·총장 이영무)는 설립자 백남 김연준 박사 탄생 101주년과 개교 76주년을 기념해 한양대 역사관을 개관한다고 9일 밝혔다.

한양대 역사관은 1953년 서울 수복 이후 신당동에서 현재의 행당 캠퍼스로 옮겨오면서 가장 먼저 건립된 석조 건물이다. 2009년 신본관이 건립되기 전까지 대학본관으로서 총장실 및 주요행정부서의 사무공간으로 사용됐다.

건물 1층에는 대학기록실과 수장고가 마련됐고, 2층은 전시공간으로 단장했다. 대학기록실은 한양대의 역사·행정기록물을 수집·분류·보존·활용하는 역할을 수행해왔으며, 앞으로 역사관 전시실을 함께 운영해 대학 아카이브로서의 기능을 확대할 예정이다.

전시실 중앙에는 한양대학교의 건학이념인 `사랑의 실천`과 `실용학풍`을 소개하고, 복도의 47m 미디어테이블에서 한양의 역사를 검색해볼 수 있다.

또 정몽구(현대자동차그룹 대표), 김무성(새누리당 대표), 윤성규(환경부 장관) 등 한양의 동문과 함께 박목월(시인), 이만영(국내 최초의 전자계산기 개발), 리영희(언론인) 등 한양대에 몸담았던 석학들의 사진과 유품이 함께 전시된다.

한편, 한양대 역사관의 개관식은 오는 12일 오후 2시이며, 매주 월요일에서 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5시까지 개관할 예정이다.